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국
호남
여수시, 소호동 소제마을 택지개발사업 ‘닻 올렸다’
418,000㎡ 부지, 사업비 1324억 원 투입…2023년 준공 목표
기사입력: 2019/02/05 [11:50]   문화매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박극규 기자

 

 

(문화매일=박극규 기자)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올해부터 소제마을 418,000부지에 사업비 1324억 원을 투입하는 택지개발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시는 2023년 준공을 목표로 소제마을에 주거시설용지 200,640(48%), 상업시설용지 12,540(3%), 공원·주차장 등 공공시설용지 204,820(49%)를 조성할 계획이다.

 

시는 지난해 6월 전라남도로부터 택지개발계획 승인을 받은 후 10월부터 보상물건 실태조사를 진행했다.

 

보상물건은 토지 536필지, 주택 94동이며, 실태조사는 90% 완료했다.

 

실태조사를 마친 보상물건에 대해서는 오는 8일까지 이의신청을 받는다.

 

이의신청이 마무리 되면 2월 중 보상협의회를 개최하고, 3월부터 감정평가를 시작해 4월에는 보상협의에 들어갈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보상협의가 마무리되는 올 하반기부터 택지개발 공사가 시작될 것 같다“5년 후 시민들께 최고의 명품택지를 제공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