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국
서울·인천
인천 중구, 파격적인 월례조회 열어... 직원 호응도 높아
기사입력: 2019/03/14 [14:18]   문화매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최봉섭 기자
    인천광역시_중구

[문화매일=최봉섭 기자] 인천 중구는 지난 13일 획일화된 월례조회의 딱딱한 분위기를 벗어나 새롭고 파격적인 방식으로 지역 명사와 함께하는 ‘직원과 소통·유쾌의 날’을 개최했다.

이 날 행사는 150여 명의 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홍인성 중구청장과 최찬용 중구의회 의장의 간략한 인사말 후 본 강연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날 강연은 근대 인천 개항장을 배경으로 한 장편소설 ‘변사기담’을 집필한 작가를 직접 초청해 소설 속 제물포구락부, 자유공원, 용동권번, 미두취인소 등 당시 근대 개항장 일대의 생활상을 들여다보고 그 의미를 되새기는 뜻깊은 시간이 됐다.

또한, 근대 역사문화의 보고인 개항장을 더욱 보존하고 우리가 더 이상 잃어버리지 말아야 할 것들이 무엇인지에 대한 깊은 고민과 반성을 하게 되는 계기를 마련해줬다.

홍인성 구청장은 “이번 강연을 통해 개항장이 위치한 인천 중구에서 일하고 있는 직원들의 자긍심을 고취시킬 수 있는 좋은 시간이 됐다”며 “앞으로도 직원들과 공감할 수 있는 다양한 형태의 직원월례조회를 통해 더욱 즐겁게 일할 수 있는 직장 분위기를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