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국
대구·경북
조명래 환경부장관, 21일 영주댐 방문 ‘현장 점검’
기사입력: 2019/06/21 [16:16]   문화매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정승초 기자
    조명래 환경부장관, 21일 영주댐 방문 ‘현장 점검’


[문화매일=정승초 기자] 조명래 환경부장관이 영주댐 안전성 문제를 직접 점검한다.

환경부에 따르면 조명래 환경부 장관이 21일 오전 10시 영주댐 현장을 방문한다고 밝혔다.

조 장관은 이날 수자원공사로부터 영주댐 현안에 대한 설명을 듣고 녹조발생의 주요 원인인 축산 폐기물 처리실태 등을 확인하기 위해 인근 축산농가를 방문한다. 또 영주댐 상류에 조성된 유사조절지도 살펴본 후 영주댐의 현재 상황에 대해 현장에서 직접 보고를 받을 예정이다.

앞서 지난 17일 환경부 주관으로 안정성 문제가 제기되고 있는 영주댐에서 전문기관 및 지역 사회단체가 참여하는 특별점검이 이뤄졌다.

점검에 참여한 합동점검단은 대부분의 균열·보수 흔적은 외부 미세균열을 보수한 흔적이라 안전성에는 문제가 없어 대체로 안전하다고 발표 하였으나, 환경단체는 영주댐의 완전 담수 후 안전성 검증이 필요하다고 반박하고 있다.

환경부 관계자는 “이번 점검을 통해 안전성 논란에 마침표를 찍어 빠른 시일 내에 담수는 물론 영주댐 운영이 정상화되길 바란다”고 말하고 “영주댐은 친수공간으로 시민의 휴식 터이자 지역발전을 위한 고부가가치 창출공간으로 제 역할을 다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