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국
경기
양주시, 추석명절 감염병 예방수칙 준수 당부
기사입력: 2019/09/09 [13:55]   문화매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영근 기자
    양주시

[문화매일=김영근 기자] 양주시는 건강하고 안전한 추석 명절을 위해 감염병 예방을 위한 철저한 개인위생과 예방수칙 준수를 적극 당부했다.

추석 명절 기간은 가족, 친지간의 교류와 성묘, 벌초 등 야외활동이 많은 시기로 수인성·식품매개감염병과 진드기매개감염병 등 각종 감염병에 대한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수인성·식품매개감염병은 명절기간 상온에 장시간 노출 된 음식물의 공동섭취 등으로 집단발생이 우려됨에 따라 감염병 예방을 위해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비누로 손씻기, 물 끓여 먹기, 음식 익혀먹기, 과일껍질 벗겨 먹기 등의 예방수칙을 반드시 준수해야 한다.

특히 가을철 진드기 매개 감염병인 쯔쯔가무시,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등이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어, 벌초나 성묘 등 야외활동 시 피부노출을 최소화 하고 기피제를 사용하는 등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야외활동 후 고열, 두통 등 감기 유사증상이나 물린 부위에 가피가 형성될 경우 반드시 의료기관을 방문해 신속한 검사와 진료를 받아야 한다.

아울러, 모기매개 감염병인 일본뇌염, 말라리아, 뎅기열, 황열, 지카열 등의 예방을 위해 밝은색 바지와 긴소매, 품 넓은 옷, 진한 향수와 화장품 사용을 자제하고 땀 제거, 모기장, 기피제 사용 등을 권장한다.

명절기관 해외여행 시에는 감염병 정보를 확인해 사전에 필요한 예방접종을 받아야 하며 여행 중 길거리 음식 섭취 자제 등 개인위생 관리에 철저를 기해야 한다.

시 보건소 관계자는 “시민과 귀성객들의 응급상황 발생에 대비해 비상연락 체계를 가동한다”며 “다중 이용시설인 역사와 공원 유원지 등에 방역을 실시하는 등 안전하고 건강한 추석명절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