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국
부산·경남
부산시, 안전속도 5030 시민 인지도 조사 결과 발표
‘안전속도 5030 시민 인지도 조사’결과, 응답자의 79.0%‘알고 있다’응답
기사입력: 2019/09/16 [14:05]   문화매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최만식 기자
    부산광역시

[문화매일=최만식 기자] 부산시의 ‘안전속도 5030’사업에 대한 시민 인지도 조사결과, 응답자의 79.0%가 사업을 인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올해 11월 중으로 시행 예정인 ‘안전속도 5030’에 대한 시민들의 인식정도를 파악하고 효과적인 홍보매체를 모색하기 위해 지난 8월 28일부터 9월 3일까지 7일간 부산시 거주 성인 500명을 대상으로 일대일 면접조사방식으로 진행됐다.

인지도 조사결과 전체 응답자의 79.0%가 사업을 인지하고 있으며 그 중 ‘잘 알고 있다’가 21.6%, ‘대체로 안다’가 28.4%, ‘들어봤다’가 29.0%로 나타났다. 운전자의 인지도는 93.5%, 비운전자는 60.1%였으며, 연령별로 40대가 93.0%로 가장 인지도가 높았고 이어서 50대 89.0%, 30대 80.5% 순으로 상대적으로 운전을 많이 하는 층에서 높은 인지도를 보였다.

인지경로는 TV·신문·라디오 등 언론매체가 78.2%로 가장 높았다. 다음으로 인터넷·SNS가 51.1%, 도로 현수막 48.9%, 시내버스·지하철 광고 29.9%의 순이었다. 선호 홍보매체 조사에서도 언론매체가 83%로 가장 높았다.

부산시는 인지도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대시민 홍보를 지속적으로 시행할 계획이다. 현재 시행중인 교통안전시설 표지 및 노면표시의 변경·신설공사를 마무리하고, 오는 11월 11일 안전속도 5030 선포식 개최와 더불어 부산 전역에 ‘안전속도 5030’을 시행한다는 계획이다. 시는 우선 수개월 이상 충분한 계도기간을 운영한 후 본격적인 제한속도 단속을 시행할 예정이다.

부산시 박진옥 교통국장은 “안전속도 5030은 시민의 일상생활과 직결된 사항인 만큼 사업 시행 전 시민들의 인지와 공감대 형성이 필수적이다. 시행에 앞서 사업의 필요성과 시행 일정을 시민들에게 충분히 알려 시민 불편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며 “시민들께서도 우리 부산을 좀 더 안전하게 하기 위한 사업인 만큼 사업에 적극 공감하고 동참해 주실 것을 당부 드린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