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국
경기
포천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지사 선처 탄원
기사입력: 2019/10/07 [19:04]   문화매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영근 기자

▲ 포천시의회 제공     ©


[문화매일=김영근 기자] 포천시의회 조용춘 의장, 강준모 부의장, 연제창 운영위원장, 손세화 의원, 박혜옥 의원 등 5명의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은 4일 이재명 도지사에 대한 법원의 선처를 호소하는 탄원서를 발표했다.

 

이날 더불어민주당 시의원 전원은 경기 북부 지역이 평화와 번영의 중심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사법부가 현명하고 올바른 판단을 내려 이재명 지사가 경기도정을 정상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기회를 줄 것을 요청했다.

 

조용춘 의장은 탄원서를 통해 “이재명 지사는 전철 7호선 도봉산 포천선 예타 면제, 수원산 터널 공사 예산 지원, 공공산후조리원 및 포천비즈니스센터 건립 등 포천시의 발전을 획기적으로 이끌 현안사업 추진에 큰 힘을 실어준 바 있다”며

 

“포천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은 특별한 희생에는 특별한 보상을 약속한 이 지사와 함께 진정한 자치분권 실현, 상대적으로 낙후된 경기북부의 지역발전 추구, 한반도 평화의 길을 다지는데 함께 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