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상권 살리자, 여수시청 구내식당 매주 금요일 휴무

시청 구내식당 휴무 월 2회서 4~5회로 확대

이남출 기자 | 입력 : 2020/02/14 [15:55]

여수시청


[문화매일=이남출 기자] 여수시는 코로나19로 침체에 빠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매월 2회 실시하던 구내식당 휴무를 4~5회로 확대한다고 14일 밝혔다.

이에 따라 오는 17일부터 매주 금요일은 모든 직원이 지역 식당을 이용하게 된다.

여수시는 코로나19로 불안 심리가 확대되고 소비 심리가 위축되면서 경영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 상인들을 돕기 위해 구내식당 휴무 확대를 결정했다.

여수시청 구내식당 이용객은 하루 평균 500여명으로 구내식당 휴무 확대로 지역 식당과 상가의 매출 상승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조치는 국가공중보건위기상태가 ‘주의’ 단계로 하향 시까지 한시적으로 시행한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이번 조치로 지역 상인 여러분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시민과 관련 기관·단체에서도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여수시는 매월 1회 실시하던 구내식당 휴무일을 2017년부터 매월 두 번째, 네 번째 금요일로 확대 운영하며 지역 상권 살리기에 동참해 왔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