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국
호남
남원시, 코로나로 위축된 지역상권 ‘외식의 날’ 운영으로 지역 경제 살리기 일조
기사입력: 2020/02/18 [14:03]   문화매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남출 기자

남원시청


[문화매일=이남출 기자]남원시에서는 신종 코로나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과 상권 활성화를 위해 직원 ‘외식의 날’을 매주 금요일 운영하기로 했다.

‘외식의 날’은 지역 자영업자를 위한 지역경제 활성화 대책으로 매주 금요일 구내식당을 휴무하는 것으로 이 계획은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의 여파로 소비심리와 지역경제가 위축 될 것이 우려되자 관내 자영업자들의 어려움을 함께하기 위해 공직자들이 솔선해 마련됐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코로나 확산으로 지역상권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기에 공직자들이 적극적으로 동참해 준 것에 고맙다”며 “앞으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적극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남원시청 구내식당은 하루 평균 200여명의 직원이 이용하고 있으며 매주 금요일로 ‘외식의 날’이 운영되면 관내 음식점, 전통시장 등 위축된 지역경제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