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국
호남
봄의 전령사 복사꽃 만개
기사입력: 2020/02/20 [15:43]   문화매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남출 기자

봄의 전령사 복사꽃 만개


[문화매일=이남출 기자]절기상 우수가 지난 지금 봄소식이 성큼 다가왔다.

전국 최고품질로 알려져 있는 남원 춘향골 복숭아가 금지면 서설하우스농가에서 올겨울 기습 한파를 이기고 따뜻한 날씨의 영향으로 복사꽃을 만개시키며 풍년을 예고하고 있다.

평년보다 2~3일 가량 빠른 셈이다.

시설복숭아는 이른 재배를 목적으로 하우스에서 재배하며 가온을 하거나 보온 등으로 시기를 조절하는 방식으로 남원지역에서는 1월 상순에 가온을 시작하며 노지재배보다 40일 빠른 2월 하순에 복사꽃이 만개 5월 하순에 출하하는 방식이다.

현재, 남원시 복숭아는 270농가 330ha가 재배중이며 이중 시설하우스 복숭아 11ha가 시설재배 중이다.

시설재배 복숭아는 복숭아가 생산되지 않는 단경기에 높은 가격을 받는 틈새시장의 작목으로 최소한 노지 복숭아가 출하되기 전까지 수확, 판매가 완료되어야 한다.

남원시의 시설재배 복숭아의 70%이상이 조생종이기 때문에 소득이 높을 전망이다.

남원시농업기술센터에서는 복숭아 시설재배와 더불어 노지 재배에서도 춘향골 복숭아의 명품화를 위해 병해충 방제, 탑프루트 단지 육성 등 지속적인 품질관리 및 개선 사업을 실시해 농업개방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와 함께 고민하며 최고 품질의 과수생산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