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국
서울·인천
서대문구 학교 밖 청소년 지원, 집에서도 즐겁고 유익하게
검정고시 대비 온라인 수강권, 드림업 멘토단의 모바일 학습지원 서비스 제공
기사입력: 2020/05/22 [13:28]   문화매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조상순 기자

서대문구 학교 밖 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이 ‘온라인 비누만들기’와 ‘슬기로운 밥 만들기’ 프로그램을 진행해 많은 호응을 받았다.


[문화매일=조상순 기자] 서대문구 학교 밖 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이 코로나19로 인한 휴관 기간 중임에도 최근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해 많은 호응을 얻었다.

‘꿈드림’은 청소년들이 가정 내에서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온라인 비누만들기’와 ‘슬기로운 밥 만들기’ 프로그램을 진행했으며 검정고시 대비 ‘온라인 수강권’과 드림업 멘토단의 ‘모바일 학습지원 서비스’를 제공했다.

28명의 학교 밖 청소년들이 프로그램 재료 꾸러미를 우편으로 받아 센터가 자체 제작한 온라인 영상을 참고해 직접 만들기를 한 뒤 그 결과물을 사진으로 찍어 공유하는 방식으로 참여했다.

청소년들은 “집에만 있어 답답했는데 영상을 보며 쉽게 따라 할 수 있어 좋았다”, “어버이날 부모님께 저녁을 대접할 수 있어 기억에 남을 것 같다”는 등의 활동 소감을 밝혔다.

또한 화상통화, 음성통화, 문자, 풀이과정 영상 공유 등의 방식으로 진행된 드림업 멘토단의 모바일 학습 지도에는 멘토와 멘티 각각 5명이 일대일로 매칭이 돼 참여했다.

참여 청소년들은 “선생님께서 풀이과정을 쉽고 빠르게 알려주셔서 좋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처럼 다양한 비대면 프로그램 활동은 학교 밖 청소년들이 코로나19 상황을 건강하고 긍정적으로 이겨 나가는 데 많은 도움이 됐다는 평가다.

서대문구청소년지원센터는 코로나19의 상황이 안정될 때까지 전화상담, 온라인 심리검사, 학업 복귀 및 자립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이어 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