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국
경기
경기북부경찰청장, 군남댐 방호실태 현장점검나서
기사입력: 2019/01/08 [18:57]   문화매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영근 기자

 

▲경기북부경찰청장,군남댐 방호실태 현장점검



(문화매일=김영근 기자)경기북부경찰청(치안감 최해영)은 홍수조절시설인 군남댐을 방문하여, 청원경찰 근무실태 등 전반적인 방호실태를 점검하였다.

 

임진강 유역은 1996년부터 1998년까지 연속적인 게릴라성 집중호우로 파주,연천 등 8개 시·군에 막대한 인명 및 재산피해가 발생하여 2013년에 완공된 우리나라 최초의 홍수조절 전용 단일목적댐이다.

 

특히, 이 지역은 상류의 북한지역 강수량에 따라 피해발생 가능성이 높아 댐을 관리하는 수자원 공사는 물론 경찰··지자체에서 초유의 관심을 갖고 관리하는 국가중요시설이다.

 

이날 최청장은 수해 및 테러 등으로부터 피해예방을 위해서는 평상시 자체방호노력 및 경찰·군 등 유관기관의 긴밀한 협조의 필요성을 강조하였다.”

 

아울러 경찰은 유사시를 대비한 유관기관 합동훈련을 실시하고 미비점을 보완하는 등 유관기관 간 협업을 강화하여 임진강유역 주민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