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전국
스포츠/레저
문화
라이프
오피니언
인사·동정
선택! 6.13 지방선거
지면보기
월간문화여성
포토뉴스
동영상
따뜻한 이웃의 관심으로 소중한 목숨 구해
2018/05/16 13:28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광명시 광명3동 주민, 의식 잃고 쓰러져 있는 가장 구해 광명3동 주민센터, 긴급복지 생계지원으로 더불어 삶 토대 마련
따뜻한 이웃의 관심으로 소중한 목숨 구해- 의식 잃은 자장면집 사장을 119대원이 옮기고 있다..jpg
  

(광명=정채두 기자) 이웃의 따뜻한 관심이 의식을 잃고 쓰러져 있는 주민의 목숨을 구한 사실이 밝혀져 훈훈한 미담이 되고 있다.

 

지난 10일 광명시 광명3동에서 짜장면 집을 운영하는 신 모 씨가 가게문을 닫고 행적을 보이지 않자 이를 궁금하게 여긴 이웃 상인들이 찾아가 아사 직전의 사장을 발견, 동 주민센터에 신고했다. 광명3동 누리복지팀은 신고를 받은 즉시 동 방문간호사와 함께 방문하여 의식이 혼미한 사장을 신속하게 병원으로 옮겨 가까스로 목숨을 살렸다.

신 씨는 10년 전 부인과 이혼하고 홀로 아들 둘을 어렵게 키워왔다. 영업 악화 및 채무에 시달리다 우울증이 심해져 며칠간 술로 연명해오다 의식을 잃고 쓰러져 이날 발견됐다. 병원 치료 후 상태가 호전되어 12일에 퇴원했다.

 

이웃에서 세탁소를 운영하는 A 모 씨는 일이 있기 전부터 짜장면집 주인의 경제적 상정이 좋지 않다는 것을 알고 있었지만 물질적으로는 도와주지 못했다평소에 관심이 있어 가끔 문을 두드리곤 했는데 주민센터에서 이렇게 빨리 달려와 가족처럼 손발이 되어 도와줘 너무 고맙다라고 전했다.

 

김홍범 광명3동주민센터 동장은 주민센터에서 신 씨에게 긴급복지, 기초생활 보장제도 제공 등을 적극 검토하고 누리복지협의체를 통해 기타 다양한 돌봄서비스를 시행할 예정이다정리수납, 방역서비스를 실시하여 신씨가 자립하여 다시 영업을 시작 할 수 있도록 최대한 맞춤 서비스를 진행할 계획이다라고 했다.

 

광명3동 주민센터는 앞으로도 민관 협력으로 복지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사회적 고립가구에 대한 사회안전망 시스템을 더욱 촘촘히 구축하기 위해 정보교류 및 소통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 정채두 기자 ]
정채두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153@naver.com
문화매일신문 2009년 6월 16일 창간(www.wawa105sujin.com/) - copyright ⓒ 문화매일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ㅣ서울본사 : (우)08639 서울 금천구 시흥대로 97 시흥유통상가 12동 106호(시흥동)
    경기본사 : (우)14220 경기 광명시 오리로 970 크로앙스(광명동)
    ㅣ발행인 : 최수진 | 사장 : 박류석 편집국장 : 정채두 ㅣ 전국총괄본부장 : 정승초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최수진
    ㅣ대표전화 : 1899-9659ㅣ편집국 : 02)2612-2959 팩스 : 02)2060-4147ㅣ
    ㅣ문화매일신문은 한국신문방송인클럽, 한국인터넷신문방송기자협회 정회원사입니다.ㅣ
    ㅣ제휴기사 등 일부내용은 문화매일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ㅣ
    ㅣ기사제보 e-mail : mhdaily@hanmail.net, ekwk44@naver.com, sujin004344@hanmail.net,  2009년 6월 15
    일 창간
    문화매일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