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전국
스포츠/레저
문화
라이프
오피니언
인사·동정
선택! 6.13 지방선거
지면보기
월간문화여성
포토뉴스
동영상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세상에서 가장 큰 씨앗
2018/07/10 01:27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코코 드 메르’ 상설전시
코코 드 메르 상설 전시관 모습.jpg
  

(문화매일=정승초 기자) 산림청 산하 공공기관인 국립백두대간수목원(원장 김용하)은 세상에서 가장 큰 씨앗 코코 드 메르(coco de mer)*’ 암나무의 씨앗과 수나무의 꽃차례 총 2점을 방문자센터 2층 상설전시관에서 선보인다.

 

* 코코 드 메르 : 인도양 서부에 위치한 아프리카 도서 소국인 세이셸 공화국의 프랄린 섬에 위치한 발레 드 메 국립공원(Vallee de Mai Vallée de Mai Nature Reserve Praslin)’에서만 볼 수 있는 희귀 식물의 씨앗

 

코코 드 메르 수꽃차례(생수병과 크기 비교).jpg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은 세계 최초의 야생식물 종자 장기저장시설인 시드볼트(seed vault)*를 보유한 기관으로 방문자센터에 시드볼트 체험관을 만들어 다양한 씨앗의 종류와 정보를 관람객이 알 수 있도록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 시드볼트란 세계 최초의 야생식물 종자 저장시설로서 기후변화, 자연재해 등으로 인해 멸종위기에 처한 야생식물 종자를 안정적으로 보존하는 시설이다.

 

코코 드 메르 암나무 씨앗(500원 동전과 크기 비교).jpg
 

이번에 전시되는 코코 드 메르씨앗은 2017년 수집된 씨앗 중 크기가 가장 큰 것으로 세이셸 명예총영사관(관광청)에 기증을 요청하여 세이셸 공화국의 승낙 하에 20183월 전달받았다.

 

코코 드 메르씨앗은 길이 45cm, 넓이 30cm, 무게는 30kg까지 나가는 세계에서 가장 큰 씨앗으로, 겹야자, 바다야자, 세이셸야자, 엉덩이야자, 엉덩이코코넛, 에로틱코코넛으로도 알려져 있다.

 

코코 드 메르 암나무 씨앗(생수병과 크기 비교).jpg
 

상대적으로 세계에서 가장 작은 씨앗은 난초과 식물의 일종인 우란(에비비틱란과)으로 110만개 정도를 모아야만 겨우 1g이 된다.

국립백두대간수목원 관계자는 상설전시 개편에 따른 코코 드 메르씨앗과 꽃차례 상설전시를 통해 자연의 신비와 생물의 다양성에 대해 생각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세이셸 공화국 프랄린 섬에 가지 않아도 수목원에 오는 관람객 모두가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봉화/정승초 기자

 

 

[ 정승초 기자 ]
정승초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153@naver.com
문화매일신문 2009년 6월 16일 창간(www.wawa105sujin.com/) - copyright ⓒ 문화매일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ㅣ서울본사 : (우)06016 서울 강남구 도산대로 427 파모소빌딩 7층  T.1577-8503
    경기본사 : (우)14220 경기 광명시 오리로 970 크로앙스(광명동)
    ㅣ발행인 : 최수진 | 편집국장 : 정채두 ㅣ 전국총괄본부장 : 정승초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최수진
    ㅣ대표전화 : 1899-9659ㅣ편집국 : 02)2612-2959 팩스 : 02)2060-4147ㅣ
    ㅣ문화매일신문은 대한기자협회, SNS기자연합회 정회원사입니다.ㅣ
    ㅣ제휴기사 등 일부내용은 문화매일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ㅣ
    ㅣ기사제보 e-mail : mhdaily@hanmail.net, ekwk44@naver.com, sujin004344@hanmail.net,  2009년 6월 15
    일 창간
    문화매일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